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기도 친환경 농산물 접경지역 군납지원사업’ 박차 … 350여 농가 교육
도내 5개권역(파주,연천,고양․김포,양주,포천)에서 350여개 농가 대상
 
김현우 기자 기사입력  2019/08/18 [17:28]

 

경기도 친환경 농산물 접경지역 군납지원사업박차 350여 농가 교육

도내 5개권역(파주,연천,고양김포,양주,포천)에서 350여개 농가 대상

▲     ©

 

경기도가 올해부터 전국 최초로 친환경 농산물 접경지역 군납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지난달 17일부터 2일까지 파주 등 경기북부지역 5개 권역별로 350여 참여농가 대상 조직화 기본교육을 실시했다.

참여농가 조직화를 통한 군납 공급물량 확대를 위해 진행한 이번 교육에는 예상보다 많은 참여농가와 희망농가가 참여해 군납지원사업에 대한 농가들의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이번 교육에서는 경기도 정책 및 지원사업 등에 관한 상세한 안내와 함께 농가의 역할과 의무 군납농산물 규격 및 수확포장납품 방법 생산자 조직화 사례 등 군납에 대한 기초정보 및 이해를 돕기 위한 다양한 교육이 진행됐다.

이와 함께 교육 이후 마련된 질의응답 시간을 통해 농가들이 현장에서 겪는 애로사항과 제도개선 방안 등도 적극 수렴했다. 도는 관련 기관과의 협의를 통해 농가들의 애로사항 및 제도개선 방안에 대한 검토를 진행, 농민들의 의견이 정책에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올해 말까지 핵심참여농가 등을 대상으로 심화교육 시군 군납 운영 및 농가조직화 사례 견학 교육 및 컨설팅 군 관계자 참여 현장간담회 등을 추진, 효율적인 출하 체계가 구축되도록 함으로써 공공급식 영역에 대한 기반을 갖춰나갈 방침이다.

이와 관련, 이재명 도지사는 앞서 지난해 11월 열린 23회 경기도 농업인의 날 기념식에서 포천 지역 군인들이 먹는 음식을 국내 농산물로만 공급하는 시스템을 구축 중이라며 포천 지역의 시범운영이 마무리되면 도내 전역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친환경농산물 군급식 사업에 대한 구상을 밝힌 바 있다.

김기종 친환경급식지원센터장은 경기도에서 처음 추진하는 친환경 농산물 접경지역 군납지원사업을 통해 농가소득증대와 군 장병들의 먹거리 질 향상에도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접경지역 군납 등 공공급식 영역에 대한 기반이 갖춰질 수 있도록 농가에 대한 다각적인 지원을 실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8/18 [17:28]  최종편집: ⓒ 경기북부타임즈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연천군 인사발령 / 권미영 기자
경기도, 저소득층 13만 가구에 월세·수리비 1,974억 원 지원 / 민재정 기자
포천시, 일자리네트워크 협의회 개최 / 민재정 기자
연천군농업기술센터, 건강한 삶, 연천군과 함께하는 귀농․귀촌교육 / 권미영 기자
육군 8사단 천둥포병대대, K-9 자주포 실사격 훈련 ‘명품화력’ 과시 / 민재정 기자
연천귀농귀촌회, 월례회 개최 / 권미영 기자
연천군 왕징면, 호랑이배꼽마을의 옛 동중분교에 농촌마을의 유휴공간을 활용한 마을정원쉼터조성사업 추진 / 김현우 기자
연천군, 육군28사단 81보병연대 군남면 각 경로당에 의료봉사 및 위문품 전달 / 권미영 기자
연천군, 청산골프연습장 신규 골프 레슨 프로그램 '3개월 만에 필드가기' 개설 / 민재정 기자
연천군, 금빛농장 상황버섯 수확 중 - 금년 수확 물량 3톤 예상 / 권미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