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군, 1호선 연천역서 농특산물 판매장 개설

뚜렷한 일교차, 질 좋기로 소문난 접경지역 농산물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4/05/08 [23:10]

연천군, 1호선 연천역서 농특산물 판매장 개설

뚜렷한 일교차, 질 좋기로 소문난 접경지역 농산물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4/05/08 [23:10]

연천군, 1호선 연천역서 농특산물 판매장 개설

 

  

 

연천군은 이달 24일부터 6개월간 연천역 1번 출구에서 농특산물 판매장(연천군 농특산물 YES직매장)운영한다고 29일 밝혔다.

운영 시간은 오전 8시부터 오후 6시까지며, 토요일과 일요일, 공휴일에도 상시 운영한다. 판매장에서는 연천의 대표적 특산물인 율무와 쌀을 비롯해 참기름, , 율무떡·식초 등 50여 종의농산물과 가공품이 판매된다.

판매농산물들은 전곡하나로마트의 로컬푸드에 납품되는 농산물과 연천군 통합상표 남토북수인증을 받은 농산물들로만 선별했다. 또한 2만원이상 구매고객에게 연천쌀(500g) 증정을 비롯한 기획특판행사, 택배서비스 등 다양한 이벤트를 병행하고, 향후 엽채류등의 신선식품과 못난이 농산물 코너도 개설하여. 소비자들에게 뚜렷한 일교차로 질 좋기로 소문난 접경지역인 연천군 농ㆍ특산물의 우수성을 알린다는 계획이다.

연천역은 수도권 전철 1호선의 종착역으로 하루 평균 약 3천명 이상의 이용객을 보유해 연천의 우수한 농특산물의 인지도 상승과 농가 소득증대에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평가된다.

연천군 관계자는 연천역 농특산물 판매장을 통해 연천 농산물과 수도권 소비자와의 신뢰를돈독히 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연천의 우수한 농특산물의 판로 개척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경제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