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남 농정해양위원장, “위기의 경기농업 외면 말아달라” 당부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4/05/01 [15:26]

김성남 농정해양위원장, “위기의 경기농업 외면 말아달라” 당부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4/05/01 [15:26]

김성남 농정해양위원장,

 

 

위기의 경기농업 외면 말아달라당부

 

  ©



고령화에 따른 농촌 일손 부족, 경기침체로 인한 물가 급등, 농산물 시장 개방에 따른 가격 경쟁력 악화로 힘든 상황 속에서 경기도 농업인들은 고군분투하고 있습니다.

농업인들을 외면하지 말아 주십시오”. 경기도의회 김성남 농정해양위원장(국민의힘, 포천2)은 현재 경기농업이 처한 어려운 현실과 넉넉지 않은 예산 등 경기농업 전반에 대한 제언을 16일 열린 경기도의회 제374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밝혔다.

김 위원장은 “2024년 경기도의 예산은 21,800억 원이 증액된 반면, 농업 예산은 135억 원이 증액되어 비율로 따지면 3.3%로 전년도 대비 오히려 감액된 것과 같다라고 말하고, “경기도의 농업인구는 약 28만 명으로 경기도 전체 인구 대비 2%에 불과하지만, 삶의 근본이자 기반인 농업에 대한 중요성을 감안한다면 매우 부족한 예산이라며 질타했다.

이어서 김 위원장은 2022년도 234억 원, 2023년도 250억 원의 예산으로 시행됐던 경기도 농수산물 할인쿠폰 지원사업에 대해서 농업인들에게 경제적인 도움을 제공해 한줄기 단비 같은 사업이다라고 극찬했다.

이어서 김 위원장은 경기도 농수산물 할인쿠폰 지원사업은 단순히 예산을 퍼주는 사업이 아니라, 농업인과 도민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줄 수 있는 사업이기에 올해도 꼭 시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김성남 위원장은 “1,400만 도민들을 위해 고품질의 안전하고 우수한 먹거리를 생산하는 28만 명의 농업인들을 지지해달라는 당부와 함께 농업인들의 외침을 외면하지 말아달라고 호소했다. 또한, “언제나 농업인을 대변하는 의정활동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는 다짐도 함께 밝혔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