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새로운 학교급식 청사진 그려간다 학생 93.7%가 희망하는 자율선택급식 확대

2024년 자율선택급식 운영학교 250개 공모 지정 운영

민재정 기자 | 기사입력 2024/04/08 [07:51]

경기도교육청, 새로운 학교급식 청사진 그려간다 학생 93.7%가 희망하는 자율선택급식 확대

2024년 자율선택급식 운영학교 250개 공모 지정 운영

민재정 기자 | 입력 : 2024/04/08 [07:51]

경기도교육청, 새로운 학교급식 청사진 그려간다

 

학생 93.7%가 희망하는 자율선택급식 확대

 

2024년 자율선택급식 운영학교 250개 공모 지정 운영

  



새로운 학교급식 청사진을 담은 경기도교육청의 자율선택급식 운영학교가 지난해 70교에서 올해 250교로 확대된다. 학생의 건강한 삶과 미래인재로의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서다.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임태희)2024년도 자율선택급식 운영학교 250교를 운영할 계획이라고 5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지난해 106일부터 17일까지 6,221(학생 5,889, 영양()64, 조리실무사 268)을 대상으로 온라인 및 모바일 설문조사를 기반으로 한 성과평가를 시행했다.

그 결과 학생 93.7%자율선택급식 운영을 희망한다’, 95.8%점심시간이 즐겁다라고 응답했다.

또 영양교사·영양사 90.6%, 조리실무사 71.3%가 자율선택급식을 실시하기 전보다 좋아졌다고 답했으며, 음식물쓰레기 발생량도 지난해와 비교해 7.7%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도교육청은 이를 기반으로 공모를 통해 자율선택급식 운영학교 250교를 선정했고, 실천학교(재지정교)와 참여학교(신규 지정교)에 대해 단계적으로 내실화를 지원할 방침이다.

운영학교 선정은 교육구성원의 협의 여부를 반영한 희망교 신청, 교육지원청 추천, 위원회 예비 심사, 본심사 4단계로 이루어졌다.

운영학교는 학교 여건에 따라 자율배식, 선택식단, 샐러드바 등을 운영하고, 교육과정과 연계한 인성교육 및 학생주도 급식 활동, 음식물쓰레기 문제 개선을 위한 영양·식생활 교육도 강화한다.

도교육청은 지난해 성과평가를 바탕으로 자율선택급식 운영 내실화 및 안정적 정착 자율선택급식 정책 이해 및 홍보 강화 학생건강과 기본인성 함양을 위한 영양·식생활 교육 강화 자율선택급식 정책 추진 기반 강화 등 새로운 학교급식 청사진을 제시할 계획이다.

도교육청은 이와 함께 전문지원단 운영, 조리종사자 연수, 사례나눔회, 성과평가 특별 전담 조직(TF) 운영 및 학술 토론회, 영양식생활 교육 연구단 운영, 권역별 정책 설명회 등 교육공동체 의견을 바탕으로 자율선택급식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다.

또 급식 자동화기기 도입과 급식시설을 개선해 조리종사자의 업무 부담을 덜고, 학교 구성원의 의견을 반영해 교육과 다양한 활동 공간으로 변화를 시도하고 있다.

도교육청 갈인석 학교급식보건과장은 자율선택급식은 학생들이 스스로 주체가 돼 다양한 급식을 운영하고 건강한 삶과 미래인재로 성장하는 것이 목적이라며 정책의 내실화와 확대를 위해 증거기반 정책연구와 다양한 소통 창구를 만들어 현장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