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걷고 싶은 아름다운 거리」 조성으로 살고 싶고, 찾고 싶은 동두천 만들자”

동두천시의회 임현숙 의원,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4/03/13 [05:54]

“「걷고 싶은 아름다운 거리」 조성으로 살고 싶고, 찾고 싶은 동두천 만들자”

동두천시의회 임현숙 의원,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4/03/13 [05:54]

동두천시의회 임현숙 의원,

 

걷고 싶은 아름다운 거리조성으로

 

 

살고 싶고, 찾고 싶은 동두천 만들자

 

  ©

 

 

동두천시의회(의장 김승호) 임현숙 의원(더불어민주당, 나선거구)“‘자동차가 아닌 사람중심의 도시 환경 설계가 도시 경쟁력을 결정한다라고 강조했다.

임 의원은 걷고 싶은 아름다운 거리조성으로 동두천의 도시 매력 지수와 가치를 높이자고 제안했다. 이날 임 의원이 대표로 발의한 동두천시 걷고 싶은 거리 조성에 관한 조례안이 임시회 안건으로 상정됐다.

21일 열린 제327회 동두천시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에서, 임 의원은 사람과 마찬가지로 도시 역시 그 얼굴로 첫인상이 정해진다는 점을 역설했다.

임 의원은 40년 가까이 미용업에 종사한 경험을 바탕으로 내면과 실속이 더 소중한 것은 맞지만, 타인과의 관계 속에서 살아가는 인생에서는 얼굴에서 받는 첫인상도 중요하다라고 말했다.

임 의원은 동두천의 첫인상을 결정하는 동두천의 얼굴은, 바로 사람들이 걸어서 다니는 거리라고 주장했다.

이어 임 의원은 그동안 동두천의 도시계획과 정책 방향은 교통시설물과 주차장 조성, 도로 신설·확장 등 자동차에 중심을 두고 있었다라며, ‘보행자 중심의 도시 미관 개선으로의 도시 설계 패러다임 전환을 강력히 주문했다.

9대 의회 등원 이후 임 의원은 동우로보수, ‘서울병원 사거리경관 정비 등 관내 거리 미관 개선에 특히 의정 역량을 쏟아왔다. 이 과정에서 임 의원은 사람이 살고 싶고, 찾고 싶은, 아름다운 동두천을 보다 체계적으로 조성하기 위한 조례 제정 필요성을 느껴 동두천시 걷고 싶은 거리 조성에 관한 조례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말했다.

동 조례안의 제안 이유로 임 의원은 동두천시 일정 지역을 걷고 싶은 거리로 지정하여 깨끗하고 정돈된 가로환경을 조성하고 문화적 특색이 어우러진 경관을 만듦으로써 쾌적하고 아름다운 도시 이미지를 구현하려는 것이라고 밝혔다.

임 의원은 동두천의 거리들이 걷기 좋은 거리로 널리 알려지게 되면, 동두천에 관심을 가지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찾아오는 사람들도 늘어나게 될 것이며, 관광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되고, 나아가 동두천을 삶의 터전으로 삼는 사람들도 생겨날 것이라며, “누구나가 걷고 싶은 아름다운 동두천을 만들면 동두천의 밝은 미래도 활짝 열릴 것이라고 발언을 마쳤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