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덕현 연천군수, 국회 국토교통위원장 면담…

경원선 구읍건널목 존치 해결방안 모색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2/10/03 [11:29]

김덕현 연천군수, 국회 국토교통위원장 면담…

경원선 구읍건널목 존치 해결방안 모색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2/10/03 [11:29]

김덕현 연천군수, 국회 국토교통위원장 면담

경원선 구읍건널목 존치 해결방안 모색

 

  ©

김덕현 연천군수가 경원선 동두천~연천 복선전철 사업과 관련해 지역사회 의견을 반영하기 위해 동분서주하고 있다.

23일 연천군에 따르면 김덕현 연천군수는 지난 22일 국회를 방문, 김민기(더불어민주당·용인시을) 국토교통위원장과 면담을 갖고 경원선 동두천~연천 복선전철 사업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김덕현 연천군수는 20236월 준공을 앞둔 경원선 동두천~연천 복선전철 사업을 설명하면서 연천 주민들이 요구하는 구읍건널목 존치 등에 대한 당위성과 안전 문제를 담보하는 내용을 설명했다.

김덕현 연천군수는 경원선 전철 사업은 연천군을 비롯해 경기북부 지역균형발전를 위해 차질없이 추진해야 할 사업이라며 구읍건널목 존치 등 지역주민들의 목소리가 사업에 반영될 수 있도록 국회가 힘써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민기 위원장은 경원선 복선전철 사업과 관련해 연천군민들이 요구하는 내용을 들을 수 있는 시간이었다. 지역의 목소리를 반영한 해결방안을 찾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