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윤국 포천시장, 옥정-포천 광역철도 기본계획(안) 관련 입장문 발표

민재정 기자 | 기사입력 2021/02/18 [11:14]

박윤국 포천시장, 옥정-포천 광역철도 기본계획(안) 관련 입장문 발표

민재정 기자 | 입력 : 2021/02/18 [11:14]

 

박윤국 포천시장, 옥정-포천 광역철도 기본계획() 관련 입장문 발표

 

                                           단선 환승에서 한 단계 발전한 복선 건설 대안 도출

 

 

 


박윤국 시장은 8일 옥정-포천 광역철도 기본계획()과 관련해 포천시 철도정책 방향과 향후 추진계획에 관한 공식 입장문을 발표했다.

박 시장은 입장문에서 지난해 12월 공청회가 무산된 이후 합리적인 대안을 마련하기 위해 정세균 국무총리와 정성호 국회 예결위원장, 변창흠 국토교통부 장관, 서울교통공사 관계자 등과 만나며, 당초 기본계획()인 단선 환승에서 한 단계 발전한 복선 건설 대안을 도출했다.”고 말했다.

복선 건설은 총사업비는 증액되지만 철도의 안전성과 정시성이 보장되고, 장래 확장 가능성을 열어 둔 최선의 대안이라고 판단했다는 것이다.

, 단선철도의 단점인 교행 대기시간을 없애 포천에서 옥정까지의 통행시간이 최대 10분 단축되게 되며, 환승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평면환승을 반영하는 등 2~3분 이내 환승이 가능하도록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 시장은 철도사업은 백년 앞을 내다보고 추진해야하는 중요한 계획이다.

향후 7호선 직결이 가능하도록 선로를 연결하고 역사규모도 확장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겠다.”라며 지금 당장 몇 개월 더 걸린다고 해서 쉬운 길로 가지 않겠다. 시민여러분과 함께 합리적인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1/30
광고
광고
광고